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호주생활 3년만에 이제 한국으로 돌아간다 Read 749
Score 0/0
By. 2019.05.24 02:49

레벨 1 쿵후보이미친 ( Lv. 1 / 포인트 : 76점 ) [ 추천 / 반대 ] (49.181.174.♡)
예전 용식이 형님한테 도움 많이 받았는데 몇년만에 로그인 해보니 보이는 사람도 없고 많이 황량해진거 보니 워홀 인기 자체가 엄청 줄은거 같긴하네

아이디 기억안나서 새로 가입해서 왔는데 호주생활 나름 즐거웠지만 이제 한국으로 돌아가려고 한다 뭐 일단은 내 목적을 조기에 이뤄서 이긴 하지만

뭐랄까 호주는 내가 보기에는 내 경쟁력 키우기에는 좋은 나라가 절대 아닌거 같어... 난 한국에서나 여기서나 셰프로 일했는데 호주 다녀온 선배들은 다 저말 하더라.. 어떤거든지 간에 호주는 배움의 터로 가는데 절대 아니라고

그래서 애초에 돈이나 실컷벌고 가자는 생각에 와서 일찍이 목적치 달성하고 여행좀 한 다음에 미국이나 유럽 미슐랭 스타지라도 다녀올라고 함.. 우리나라는 경쟁이 너무 심해서 문제라지만 호주는 진심 경쟁이란게 너무 없어

몇몇 사람들은 이리 말하더라 호주애들은 전부 아마추어들이라 뭔가에 열정을 갖고 일하는 법이 없다고 그 말에 매우 동의하는 편임 그 가난하다고 무시하는 필리핀 애들이 오지들보다 백배 천배 열심히 일한다

아티카나 브래등 실제로 이름난 호주의 유명 레스토랑들 다녀와 느낀건 이런데 유럽이나 미국 한가운데 던져넣으면 과연 별받을수 있긴 할까 이런느낌...

물론 평생 베이컨 뒤집고 칩스나 튀기던지 아님 스시나 쥐고 청소기 돌리고 타일이나 미장하는데에 만족한다면 호주란 나라에 만족하고 살긴 하겠지만

이런 일 하면서 평생 한국은 헬이다 헬 자기위안 하면서 여생 보내느니 차라리 여기 몇몇이 말하는 소위 불구덩이로 돌아가 치열하게 경쟁하면서 살라고.. 어차피 난 비혼주의자에다 취미도 없어서 오히려 한국에서 사는게 돈 더 굳을거 같다

그리고 한국만이 경쟁이 치열한거 같지는 않더라 대학교 다닐때 학교에서 주선해줘서 16주간 뉴욕 2스타 레스토랑 인턴쉽 가서 일할때도 느낀건데 한국에서의 경쟁은 경쟁도 아니라는거... 뉴요커들이 진짜 인생 치열하게 산다는거....

난 내 일에 자부심있고 열정있고 오히려 호주의 대애충하면 다된다는 전반적인 아마추어리즘에 실망만 해서 돌아가는 경우인데 나같은 케이스도 있는데 이 사이트는 예나 지금이나 한국욕만 해대는게 좀 안타깝긴 하다...

이런 꼴 보기 싫어서 지금까지 이 사이트에 오지도 않았지만 사실 호주같은 나라나 대충 살아도 문제없지 한국이 아니라 다른 나라도 경쟁사회인건 마찬가지인데

추천반대

자유게시판 Total. 50,937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공지 글쓰기 권한 변경 및 레벨업 필요 글, 댓글 개수 안내 (128+1)
레벨 21 브릴
54719 03.05 10
공지 호주 워홀 생활기 연재하실 분 모집합니다. (85+9)
레벨 21 브릴
147522 12.22 4
공지 2012년 12월 17일 공식 오픈 모바일 (33+2)
레벨 21 브릴
139775 12.17 21
50934 나름 쩔었던 벗 방순위 new
레벨 1 ksemxu
6 02:09 0
50933 간식으론 뭐가 좋냐? (4) new
레벨 14 루시아
55 06.25 0
50932 이건 진짜 중독성 쩜.. 모바일 사진 첨부파일 (1) new
레벨 5 대머리곰
81 06.25 0
50931 8월초 브리즈번 차필요한사람 (1) new
레벨 4 호줏대감
80 06.25 0
50930 서핑 배우기 좋은곳 (1) new
레벨 6 희망찬홀린이
53 06.25 0
50929 돌려차기는 모바일 new
레벨 7 Bing부
51 06.25 0
50928 외국인 선물로 뭐가좋을가 추천좀해줘 모바일 (2+2) new
레벨 1 서핑굳
65 06.25 0
50927 7월에 골코 가는데 어디 가봐야함?? (5+8) new
레벨 9 포투
91 06.25 0
50926 5키로 걸어가기 도오전!+중간지점 모바일 (7+4) new
레벨 13 과일씨
112 06.25 0
50925 취준생의 마음을 알것같아요 (6+5) new
레벨 7 뭐하다올까
154 06.25 0
50924 커피없이 일 못하겠다 모바일 (5) new
레벨 11 돈렛미다운
96 06.25 0
50923 구댕이들 감기조심하세요 모바일 사진 첨부파일 (4) new
레벨 11 Danny
78 06.25 0
50922 구직활동 어언 3주 째 (8+8) new
레벨 3 구덩이들너무재미있어서가입함
298 06.25 0
50921 호주 별로 안그리운데 케밥만 그립다 모바일 (2) new
레벨 1 쿵후보이미친
129 06.25 0
50920 똥싸면서 읽은 돌려차기 글 후기 모바일 (1) new
레벨 6 민재가뭔죄냐
113 06.25 0
50919 서호주 칼굴리 근황 모바일 사진 첨부파일 (1) new
레벨 6 민재가뭔죄냐
222 06.25 0
50918 콥스하버, 코린디 상황 공유 (4+3)
레벨 2 안뇽나는실버굴이야
217 06.25 1
50917 호주 오기전에 못해서 아쉬운 것 (3)
레벨 1 지금 당신 허리피셧나요?
269 06.24 0
50916 트라이얼 가는데 형님들 (오지 주방) 모바일 (2+5)
레벨 1 주스틴
220 06.24 0
50915 원래 너드들이 성격도 병신이냐? 모바일 (3+3)
레벨 14 호놀룰루
226 06.2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