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호주로 워홀을 온 목적은? ◆



브룸 이력서 돌린 후기 part2 + 잡 인터뷰 후기 Read 467
Score 0/0
By. 2017.01.10 19:43

레벨 3 워홀거북이[WA] ( Lv. 3 / 포인트 : 402점 ) [ 추천 / 반대 ] (1.127.48.♡)
안녕. 구덩이들아!

브룸 도착한지 2주 다되가는 평범한 구덩이다.

저번에 이력서 후기 올렸는데 최근에 추가로 돌린 후기 및 잡 인터뷰 후기 올림

1. 발리하이
part1에서 내가 지리 착각해서 놓친 리조트.

4성급인가 그럼. 레스토랑도 있는데 3월까지 문닫음
키친 전체가 휴가인듯

손님 존나 없고 리셉션가면 금발 누나가 이력서 달라그러고 비자 언제까지야? 브룸 언제까지있어? 하고 물어보고 답변한거 이력서에 적고 전달해 줄게 하고끝.

2. 다이버스 터번
바가 생각한거보다 크더라.
들어가서 바직원한테 키친핸드쪽으로 구직중이라니까 키친들어가더니 그쪽 스텝불러옴
헤쉪 오프날이라 수쉪 나오더라.
이력서 보더니 전 키친에서 뭐했냐고 물어봄.
이거이거이거했더니까 쿨, 굿, 나이스 이러더니 헤쉪 내일 출근이라 이력서 해쉪 한테 보여줄게 하고 끝.

3. 제너럴 스토어.(나 게철형이 쓴 제너럴 스토어가 아시안 마켓인줄 알았음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여긴거 같더라. 여자만 고용한다는 그 곳.

진짜 안쪽애보니까 여자애들만 있는거 같음.
심지어 백패커 애들도 그 정보를 어디서 들었는지 나한테 거긴 여자만 뽑아 라고 알려주더라.
그래도 일단 이력서 줬음.

보스한태갔더온다고 잠시 기다리라고 함.
기다리니 아 지금은 자리없다고..
나중에 다시 연락준다고 함.

그렇게 이력서 드롭을 하고
최근에 진주잡이 배에 관심이 많아서 스쿠바 다이빙 자격증 출력하고 지원할려고 알아보는데 전화오더라 오늘.

인터뷰 보자고.

가서 어플라이 폼 따로 뭐 주길래 작성함.
이력서랑 그 폼가지고 이것저것 물어봄.

최근 경력이 키핸 6개월이라 어땠는지 물어보길래
접시닦이 부터 시작해서 조식 부페, 레더섹션 해봤다. 헤쉪 수쉪이랑 아직도 연락한다. 좋은경험이였다. 대답하고. 브룸언제까지 있을꺼냐 묻길래 도시마다 6개월 머무는게 내 계획이다. 첫번째 두번째 도시는 6개월씩 있었고 여기도 잡구하면 6개월 있을 계획이라고 대답함.

차있냐고 물어보고 지금어디사냐? 거기 계속사냐 이런거 물어보고 마지막에 시급알려주더라.
브룸이 플랫시급이 많던데...
여기 21.6에 시작해서 주말/공휴일 페이 쳐주더라.

마지막으로 내일 18불 캐쉬 트라이얼 해보자고 괜찮냐고 물어보길래 ㅇㅋ함.

결론 : 내일 트라이얼 ㄱㄱ.
정보 제공해준 게철, 쪽지로 상세하게 알려준 날쌘돌이형에게 무한한 감사를 전한다.

내 후기가 조그마한 도움이 되길 바라면서.

다들 화이팅 하고 힘내자!

추천반대

경험담&썰 - 여행 및 액티비티 포함 Total. 1,307

경험담&썰 - 여행 및 액티비티 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1307 [생활기]출발후 세번째. 한것없이 바쁜 나날 모바일 new
레벨 3 Rack
14 10:51 0
1306 [생활기]출발후 두번째. 골코공항에서 브리즈번 시티로!!(meet 돈많이) 모바일 (7+12)
레벨 3 Rack
144 02.24 0
1305 타즈마니아 모바일
레벨 1 Ahgari
80 02.24 0
1304 그냥 냅다 호주 가버리기 -9- 짧은 하킾경험 (4+2)
레벨 7 무소의뿔처럼혼자서가라
121 02.23 0
1303 [밖을봐라의 무한도전] 이게 비행기구나 씨바거#2 모바일 (1)
레벨 2 밖을봐라
118 02.22 0
1302 [밖을봐라의 무한도전] 한국에서 #1 모바일 (1+1)
레벨 2 밖을봐라
109 02.22 0
1301 행님들 하나 질문해도 되겟죠? 모바일 (3+3)
레벨 1 Ahgari
117 02.22 0
1300 [생활기]출발후 첫번째. 에어아시아 쿠알 도착편 (3+7)
레벨 3 Rack
198 02.19 0
1299 미국 구덩이 본적 있냐? (3+2)
레벨 6 canadian
185 02.19 0
1298 줘도 못먹네 ㅅㅂ (4+2)
레벨 1 구찌매니아
677 02.19 0
1297 니네 여기 가봤냐? 캐나다 밴프 국립공원 (2+3)
레벨 6 canadian
111 02.19 0
1296 그냥 냅다 호주 가버리기 -8- 병원에 가다 (5+1)
레벨 7 무소의뿔처럼혼자서가라
199 02.17 0
1295 무작정 카나본(carnarvon) 와버리기 #2 모바일 (2+3)
레벨 1 LUCKKY
131 02.17 0
1294 블번 Hoppy's car hand wash cafe 트라이얼 후기 (2)
레벨 4 인생망했나?
154 02.17 0
1293 무작정 카나본(carnarvon) 와버리기 모바일 (5)
레벨 1 LUCKKY
148 02.15 0
1292 [생활기]출발전 두번째. 하.. 내 막귀..어쩔 망한느낌 물씬.. (3+6)
레벨 3 Rack
269 02.11 0
1291 데미페어 관련해서 (2)
레벨 1 구뎅구뎅
117 02.10 0
1290 타즈매니아 포크리프트 후기 (8+3)
레벨 1 명치명치
330 02.10 1
1289 2월6일 입국후 그동안의 뻘짓들,영양가 0 (3+2)
레벨 4 인생망했나?
308 02.09 0
1288 네팔 기. 사진 첨부파일 (5+1)
레벨 3 흐드러지다
206 02.0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