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호주로 워홀을 온 목적은? ◆



그냥 냅다 호주 가버리기 -5- 일이 풀림과 동시에 꼬이다 Read 405
Score 0/0
By. 2017.01.11 13:41

레벨 7 무소의뿔처럼혼자서가라[브리즈번] ( Lv. 7 / 포인트 : 1020점 ) [ 추천 / 반대 ] (17.255.253.♡)
제목그대로다
일이 풀림과 동시에 꼬여버렸다
일단 뭐 날씨가 참 좋다
햇볕이 강하지만 그늘에만 있으면 바로 시원해져버리는 특이한 나라인듯.
고온다습한 우리나라 여름보다 시발 훨씬낫다
내가보기에 우리나라 지랄맞은 성격은 백프로 날씨때매 그래
염병할 날씨 진짜 아오
안봐도 알아 지금 한국 더럽게 춥고 지랄염병이겠지 으휴
꽤 좋은 쉐어방을 찾아서 계약을 하려고 마음먹고 뭔가 한단계씩 밟아나간다는 생각에
존나 들떠 있었다
존나 들떠서 일을 내 좆대로 처리해버렸다.
집주인한테 계좌달라고 하고 은행앱을 뒤적거리던중에 전화번호로 전송하기가 있었음
그럼 씨발 보고 지나쳤어야지 그걸 무슨 정신인진 모르겠는데 한번 해봐야지~ 하고 거기로 말도 없이 보냈다
근데 집주인분이 이런걸 안써봤대. 그리고 페이먼트 코드같은거도 안오고.
뭐지 시발 ㅈ됬다
항상 좆되온 인생을 살아온 예리한 감각으로 대번에 알아챘다
병신씨빨 진작에 알아채지 꼭 좆되고서야 알아채
하긴 좆되고서도 모르면 뒤져야지
자연의 섭리 like that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좆같네 치면서도
암튼 뭐 날이 흐르고 은행갔더니 번호서비스가 약간 불안정한 서비스라 오류가 많단 얘기를 들었다
다른사람한테 날라간거같다고 말씀하시는데
리얼 그럼 없애야지 왜하고 있냐고 묻고싶었는데 뱅커형님이 너무너무 좋은분이여서 형님얼굴보고 삭혔다
한국뱅커? 텔러? 암튼 한국사람있는곳 찾아서 갔는데 정착하신분이라 얘기를 조곤조곤 잘해주시더라
270불정돈데 이거 25불내고 트레이스해서 받을수도 못받을수도 있다고
맘편하게 먹고 레슨비라고 생각하라시더라
다른 새기들이 말했으면 같잖은소리하지말라햇을텐데 인상좋은 착한형님말이라 꿀꺽 삼켜서 알아들었다
뭐 잘풀리면 다시받겠지만 암튼 못받는다 생각하고 뒤로 넘겼다.

나는 왜 조그마한 일에만 분개하는가
저 왕궁 대신에 스테이크도 안먹고 버티면서 아끼는 돈 270불 대신에
8불짜리 볶음밥이 좆같다고 분개하고
옹졸하게 분개하고... 뭐 암튼
-어느날 울월스를 나오면서

김수영 형님이 떠오르는 이유는 바로 씨발
내가 (좆같지만) 잡이 생겼기 때문이다 아무런 상관관계는 없고 그냥 아는척할라고 쳤음
페이도 최저시급에 5시간만 할당받아서 주당 25시간정도
=좆도아닌 직업
인데 그래도 암튼 빌어먹진 않게 됬다.
무슨 삼성취직한 새기마냥 마인드가 바뀜 ㅋ 누가보면 주천 버는줄
암튼 좆백수새끼일때의 8불과
한인잡문턱을 겨우넘은 좆잡을 가진 워홀러의 270불은 다른것이였다
는 지랄 존나아깝네
암튼 그래도 긍정적으로 생각할라고
찡그려봤자 더 못생겨지기나하지 뭐 잘되는게 있겟냐
근데 텍스 떼면 자동반사로 찡그려질듯

결론은 뭐다? 계좌번호로만 돈쏴라. 그리고 나 좆잡 구했어 축하좀


추천반대

경험담&썰 - 여행 및 액티비티 포함 Total. 1,339

경험담&썰 - 여행 및 액티비티 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1339 보듬이 27일차 모바일 (3+3)
레벨 1 보듬이
141 03.26 0
1338 ALS랑 돌소냐 둘중에 어디가 더 좋을까? (6+6)
레벨 1 워킹막차
197 03.25 0
1337 보듬이 26일차 모바일 (7+6)
레벨 1 보듬이
227 03.25 0
1336 딸기때려친 기념으로 애들레이드 선레이를 알아보자 모바일 (1)
레벨 5 시작은반이아니더라
181 03.24 0
1335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8. 잉햄 포기 후, 오지 키친핸드 (2)
레벨 1 구리형
231 03.24 0
1334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7. 첫 한인 잡 그리고 잉햄 (2)
레벨 1 구리형
284 03.23 0
1333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6. 호주 어학원 경험기 사진 (12)
레벨 1 구리형
283 03.21 1
1332 보듬이 취직했다! 모바일 사진 첨부파일 (3+4)
레벨 1 보듬이
298 03.21 0
1331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5. 호주 입국과 브리즈번 정착기 사진
레벨 1 구리형
157 03.20 0
1330 자동차 수리 리뷰(feat. 개씨발 캥거루) 모바일 (4+3)
레벨 5 시작은반이아니더라
206 03.20 0
1329 중국현지 스타일. (?)이란다. ㅅㅂ 모바일 사진 첨부파일 (8+8)
레벨 8 은새
728 03.18 0
1328 호주 1년 살면서.. 모바일 (1+1)
레벨 1 젠털맨
531 03.18 2
1327 호주 떠나기로 했다 구덩이친구들 ㅂㅂ (11)
레벨 9 잘할지
515 03.17 2
1326 워홀의 성공과 실패(feat.헬조선구덩이) (7+4)
레벨 14 늑대인간
682 03.17 2
1325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4. 세부에서 주말에 건전하게 즐길거리와 나의 여행기 사진 (3)
레벨 1 구리형
129 03.17 0
1324 잡리스 홈리스 구덩이의 호주라이프 극혐주의 사진 첨부파일 (10+6)
레벨 1 내허리를살
560 03.16 0
1323 연금합치기(셀프후기) (1)
레벨 4 타즈매니아니아
204 03.16 0
1322 흔하지는 않겠지만 차살때 주의점.(레지관련) 과 구입기 모바일 (6)
레벨 4 만년워홀러
252 03.15 0
1321 영어차별 당했다. 모바일 (9+4)
레벨 8 영이당
544 03.15 0
1320 [너구리대마왕의 워홀] 03.필리핀 어학원에서 어떻게 한국사람은 망할까? 사진 (6)
레벨 1 구리형
423 03.15 1